베트남 현지 과자 추천 Gery

안녕하세요.

여러분들의 오늘 하루는 어떠신가요? 저는 해야할 건 참 많은데 뭘 어떻게 해야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저와 같은 분이 계시다면 1초라도 더 빨리 어떻게 해야할지 딱 떠올라 해야할 일을 속전속결로 하실 수 있길 바라겠습니다. 오늘 제가 소개해 드리려 가져온 것은 과자입니다. 베트남 다낭으로 여행을 갔을 때 맛있다고 유명한 과자는 거의 다 산것같습니다. 이 과자도 맛있기로 유명한 과자 중 하나입니다. 이름은 Gery입니다. 게리라고 하는 것 같습니다. 이 게리과자는 두종류가 있습니다. 코코넛맛과 치즈맛이 있는데 코코넛에는 한 봉지당 과자가 2개 들어가있고, 치즈엔 1개가 들어있습니다. 가격은 2000원이 넘지 않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자 그럼 지금부터 맛있다는 게리과자를 보여드리겠습니다. 

과자 박스안에 이렇게 생긴 봉지가 줄줄이 연결되어 있습니다. 이 봉지안에는 2개의 게리과자가 들어있습니다.

봉지를 여시면 이렇게 코코넛 그림이 올려진 게리과자를 보실 수 있는데, 코코넛 크림만 있는 것이 아니라 코코넛 과육도 씹힙니다. 맛있습니다.

과자 뒷면은 이렇습니다. 너무 많이 먹으면 건강상하니 절제하라고 x표시 해놓은 것 같습니다.


게리과자는 다낭 롯데마트에서 샀는데 맛있다고 유명해서 그런지 과자코너 통로 가운데 있었습니다.

다낭은 한국분들이 많이 여행간다고 들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다낭 롯데마트에 베트남분들보다 한국인분들이 많았던 것 같습니다.

다낭에 여행가서 한국분들이 굉장히 많으신 걸 보고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나는 영어도 잘 못하고 베트남어도 할 줄 모르지만, 베트남에서 넘어지거나 다쳤을 때 도움이 필요할 때 도와달라고 외치면 정 많으신 한국분들이 도와줄 것 같다고 생각했습니다. 물론 저도 도와줍니다.


게리과자를 먹어본 후기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점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맛있습니다.

과자 위에 있는 코코넛크림에 코코넛과육도 들어있어서 씹히는 맛이 있어 더 좋았습니다. 그러나 ‘더 사왔어야했는데’할 정도 까지는 아니었습니다. 과자를 무척이나 좋아해서 원래 과자를 많이 사두어도 순삭하는데 이 과자는 맛있어서 먹긴하는데 아직 남아있습니다. 맛있기는 맛있는데 마트에 가서 더 사거나 하지 않을 정도입니다. 제 개인적인 느낌은 이렇습니다.

이 글은 베트남을 여행가실 분들이나 여행 중이신 분들이 많이 보시지 않을까 싶습니다. 모두 행복한 여행되셨으면 좋겠습니다. 다시 생각해도 너무 포근하고 따뜻한 추억 많이 생기시는 여행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여기서 글을 마치겠습니다. 여러분의 발걸음을 응원하겠습니다.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